세라피스

세라피스

세라피스( 영어: Serapis, 고대 그리스어: Σάραπις)는 헬레니즘 시대의 이집트의 습합신이다. 가장 유명했던 신전으로서 알렉산드리아의 세라페움이 있다. [1]

개요

프톨레마이오스 1세의 치세에는 이집트인의 종교와 통치자( 마케도니아인)의 종교를 통합하는 노력을 했다. 프톨레마이오스 1세의 방침은, 외래의 지배자를 저주하는 이집트의 배타적인 신 [2]을 짓밟고, 양쪽 모두로부터 숭배되는 신을 찾아내는 것이었다. 알렉산드로스 대왕아문을 생각하고 있었지만, 아문은 상 이집트에서의 신앙이 독실한 신으로 그리스인의 지배력이 강한 하 이집트에서는 그렇지 못하였다. 또한 그리스 사람에게는 동물의 머리를 가진 우상은 별로 인기가 없었기 때문에 그리스 스타일의 인간의 모습을 한 우상을 선택하여 아피스와 동일하다라고 선언했다. 그것이 아세르-하피(Aser-Hapi, 즉 오시리스-아피스)라고 불려 세라피스가 되었다. [3] 그리고 이 경우의 오시리스는 카(영혼)만의 존재가 아닌 완전체로 여겼다.

En otros idiomas
Alemannisch: Serapis
العربية: سيرابيس
مصرى: سيرابيس
беларуская: Серапіс
български: Серапис
brezhoneg: Serapis
català: Serapis
čeština: Serapis
dansk: Serapis
Deutsch: Serapis
Ελληνικά: Σέραπις
English: Serapis
Esperanto: Serapis
español: Serapis
euskara: Serapis
فارسی: سراپیس
suomi: Serapis
français: Sarapis
hrvatski: Serapis
magyar: Szerápisz
Հայերեն: Սերապիս
Bahasa Indonesia: Serapis
italiano: Serapide
日本語: セラピス
Latina: Serapis
Nederlands: Serapis
norsk: Serapis
polski: Serapis
português: Serápis
română: Serapis
русский: Серапис
Scots: Serapis
srpskohrvatski / српскохрватски: Serapis
slovenščina: Serapis
svenska: Serapis
Tagalog: Serapis
Türkçe: Serapis
українська: Серапіс
吴语: 撒拉佩斯
中文: 塞拉比斯